32시간 프로그램 이수자 250명 선착순

[뉴스세상 대전 강이나 기자] 대전시가 구직활동 중단 등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의 원활한 사회활동 및 청년자립 지원을 위해 ‘2022년 청년도전 지원사업’참여자를 모집한다.

이번 사업은 올해 대전시가 고용노동부 공모에 선정돼 추진되는 사업으로 청년들의 사회활동 및 구직의욕을 고취하기 위한 시책이다.

참여자에게는 △밀착상담 △생활관리(스트레스 관리, 라이프밸런스, 청년재테크 등) △자신감회복(MBTI활용, 커뮤니케이션강화 등) △진로탐색(진로검사 및 컨설팅, 직무역량파악 등) △취업역량강화(취업트렌드 및 NCS이해, 입사지원서 작성법, 면접 이미지메이킹 등) △지역맞춤형 프로그램(1:1컨설팅, 면접스피치, 실전모의면접) 등 맞춤형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모집대상은 △최근 6개월간 취업 및 교육·직업훈련 참여 이력이 없는 구직단념청년(만 18~39세) △아동복지시설 등에서 보호받고 퇴소한 자 중 퇴소 5년 이내의 자립준비청년 △청소년쉼터에서 1년 이상 보호한 18세 이상의 청소년쉼터 입퇴소 청년 등이다.

모집은 29일부터 10월 17일까지 상시 진행하고, 워크넷 홈페이지 접속 후 ‘청년도전지원사업’검색해 신청하면 된다. 온라인 신청이 어려운 경우 대전시일자리지원센터 방문 접수도 가능하며, 선착순 인원이 마감될 경우 조기에 종료될 수도 있다.

선착순으로 250명을 선발할 계획이며, 프로그램은 5월 16일부터 11월 30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참여자는 기준시간(40시간) 중 32시간 이상을 참여해야 수료할 수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대전시청 또는 대전일자리지원센터 홈페이지에 게시된 공고문을 통해 확인 가능하며, 궁금한 사항은 대전일자리지원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뉴스세상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